by Edolkey
메뉴릿
카테고리
최근 등록된 덧글
회ㅏ이니
by 김정인 at 05/07
잘 보구 갑니다 시간 되시..
by 전단지박사 at 01/08
계좌번호?..요따우 글과..
by 한심한 at 01/08
최근 등록된 트랙백
Tramadol class of me..
by Tramadol medication.
이전블로그
이글루링크
이글루 파인더

rss

skin by 꾸자네
박찬호 중계 : 5월 7일 08시 00분 뉴욕 메츠상대로 첫승 도전
박찬호 중계 : 5월 7일 08시 00분 뉴욕 메츠상대로 첫승 도전

http://www.wegetfree.com/

박찬호 중계안내 : 5월 7일 08시 00분 뉴욕 메츠와의 경기 안내입니다.

박찬호 중계 경기 상대팀 맞대결 선수는 산타나로 결정됐다고 하는군요

http://www.wegetfree.com/ 에서 중계 보시면 됩니다.

다섯번째 박찬호 중계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록 상대가 산타나지만...

이기지 못해도 좋습니다. 그냥 잘 던져주고 퀄리티 스타트만 기록해주길...

박찬호 중계 보면서 다들 응원합시다.

OBS에서도 해준다고 하는데...

못보시는 분들이 태반일테니..

http://www.wegetfree.com 에서 같이 봅시당~
by Edolkey | 2009/05/07 05:35 | 트랙백 | 덧글(1)
맛집, 강남역 우리집 만두
 

080829

 



 

맛집, 25년전통의 강남역 우리집 만두를 찾아서.

 

 

우리집 만두의 핵심 메뉴는 뭘까? 라는 생각을 할 틈도 없이 같이 온 친구는 김치만두 전골 2인분과 군만두를 시켰다...

 

잘 끓어오르는 전골...

 

안을 들여다보면 만두가 6,7쯤은 들어있었던거 같다.

 

결국 3인분을 시킨셈인데 김치만두 전골을 반도 못먹은것같다.

 

그냥 만두만 건져먹은 느낌... 

 

 

 

 

이 집이 좀 특이한게 물컵이 아닌 밥그릇에 물을 먹는다. 

 

 

물론 동치미라고 예외는 없다. 느끼한 군만두를 먹은 뒤 개운함을 느낄수 있는 동치미라...

 

사실 생각만해도 어울리지 않은가?

 

 

 

 

요란스럽지 않은 가게

 

요란스럽지 않은 식탁

 

모든것이 다 그냥 평범했다.

 

하지만 반찬을 집어 먹는 순간 느낌이 달라진다.

 

'그래 맛집이라면 김치맛이 이정도는 되어야지...'

 

역시 우리나라 맛집의 기본은 김치맛이다. 

 

 

탱실탱실한 군만두... 사실 커보이는건 아니다.

 

하지만 안이 정말 터지기 직전까지 채웠기때문에

 

그냥 동네에서 파는 만두랑은 레벨이 다르다.

 

 

 

 

꽉찬 속 덕분에

 

한입 베어물면 만두 속이 와르르 뛰쳐나온다.

 

김치만두 전골 2인분 + 군만두 \21,500

 

 

본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받습니다.

 

스크랩을 허용하나 불펌 및 무단복제는 허용치않습니다.

 

상업적 용도로 사용하고 싶은 분은 일단 계좌번호 문의부터 해주시기 바랍니다.

 

zepicure@nate.com

http://edolkey.tistory.com

by Edolkey | 2008/09/01 18:06 | 트랙백 | 덧글(2)
다시 찾은 그곳 - 자유공원 그리고...
 

080818

 

휴가란, 休家 집에서 쉰다는 뜻이다.

 

Ipod 그리고 DMB와 함께한 나의 발길은 사실 연안부두를 향하고 있었다.

 

왜냐면 이 버스의 종착점은 연안부두였으니까.

 

 

 

아이팟에서 반복되어 흘러나오던 'I wana fall in love...with you' 그래, 난 너와 사랑에 빠지고 싶었나보다.

 

 

 

연안부두로 가는 길...

 

 

 

그리고 연안부두, 종착점.

 

끝이다. 허탈한 마음에 다시 그 버스를 타고 자유공원으로 발길을 돌렸다.

 

 

 

두시가 조금 넘은 지금 문득 한국 vs 대만 야구경기가 궁금했다.

 

현재 스코어 8:2 하지만 내가 dmb를 켜는 순간 봉중근, 한기주가 차례로 무너졌다.

 

베이컨 토마토 디럭스, 콜라, 아이팟 그리고 디엠비...

 

 

디엠비를 끄지 못한 채 못다한 발길을 이어갔다.

 

자유공원...

 

사실 비가 내려서 집으로 갈까 망설였지만...몹쓸 하늘은 나의 발길을 다시 그곳으로 이끌었다.

 

 

가파른 언덕과 푸른하늘...자유공원으로 가는 길...

 

 

나뭇잎 속에 가려진 한 줄기의 빛...

 

 

음산하던 길을 따라 걷다보니...결국 밝은 빛이 나온다.

 

 

자유공원까지 오르니 지치기도 하고 화장실도 가야겠다.

 

화장실도 하나의 작품이다.

 

 

자유공원 주위에 여기저기 핀 꽃들...

 

번들만으로도 충분히 쨍한 사진.

 

 

자유공원 곳곳에 이렇게 화단이 많이 있다.

 

비둘기도 많다. - 좀 싫지만...

 

 

자유공원에는 저런 것들이 있지만...

 

이번엔 그냥 한미수교 100주년 기념탑만 가야겠다...

 

물론 길을 걷다가 길을 잃어 연오정과 팔각정도 봤지만 말이다.

 

 

물에 반사된 한미 수교 100주년 기념탑.

 

그리고 내 발걸음.

 

 

잠시 발길을 멈췄다.

 

야구는 어느덧 8회...

 

그리고 역전...현재 9:8 신통치 않다...

 

시원하게 이기는가 했더니...

 

 

석정루의 시...

 

나는 무엇을 기리고 있을까...

 

그 기림의 끝은 무엇일까...

 

 

귀여운 아이들 모습.

 

이중하나는 나를 닮았다고 누군가 말했다...

 

썩 좋지는 않았다.

 

 

이제는 차이나 타운의 하늘...

 

여름 하늘이지만 푸르다...(약간의 조작이...있긴하지만...)

 

 

 

미술관이라더만...

 

찻집이다...흠...

 

 

 

 

이 컨텐츠의 저작권은 저에게 있습니다.

 

스크랩을 허용하며 덧글을 남겨주시면 좋을것 같습니다.

 

상업적으로 사용하고 싶으신분은 일단 저에게 입금을 하신후 연락 주세요.

- 싸이블로그에 있는 내용을 그대로 퍼왔습니다.

제 싸이블로그는 http://cyhome.cyworld.com/?home_id=a0004985

여기도 많이 가주세요 다 같은집(SK컴즈) 식구잖아요?
ㅋㅋㅋ

by Edolkey | 2008/08/19 09:31 | 트랙백 | 덧글(0)
남자의 로망 BRAUN - Prosonic

 

음파진동방식이라는 브라운 프로소닉

 

요즘 기본 옵션화되있는 방수는 물론

 

자동 세척 기능까지

 

사실 전기면도기의 가장 큰 단점이 관리해주는게 불편하다는 것이었는데

 

이부분까지 모두 해결시켜준 면도기 였다. 

 

 

충전과 동시에 현재 면도기의 청결 상태를 4단계로 구별해 놓고

 

사용자의 선택에 따라 편리하게 자동세척이 가능하다.

 

클린 앤 리뉴 스테이션의 경우 휴대가 불가능하므로 - 세척액이 쏟아질수 있기때문이다.

 

별도의 휴도용 케이스가 따로 추가되있다.

 

또한 휴대용 케이스에 청소도구까지 포함되어있다.

 

 

남자가 가장 쓰기 편하게 만들어진 브라운의 걸작 프로소닉이야말로

 

현존하는 전기 면도기의 최고봉이 아닌가 싶다.


-  본 컨텐츠는 엠파스 리뷰 제출용 컨텐츠로써 

원본은 http://review.empas.com/view/8458612/review/2 입니다.

제가 작성한 글이기때문에 그대로 스크랩해왔음을 밝힙니다.
 

Contents by: paidvacation@cyworld.com

www.protuer.com

 

 

 

이곳에 게재된 사진과 글은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습니다.

상업적인 용도, 또는 영리목적의 정보제공 서비스로 제공되는 것을 금하고있습니다.

단, 비영리목적의 스크랩일경우 반드시 출처를 기재해주시기 바랍니다.

by Edolkey | 2008/08/11 13:41 | 트랙백(1) | 덧글(0)
나만의 팥빙수 만들기~

요즘에 낚시성 글(뉴스 나 이슈들만 판 글)만 쓰다가

오래간만에 사는 이야기를 적어보려 해요.

(사실 덕분에 토탈 카운트는 싸이블로그를 넘어섰고 저보다 정진했던 친척동생을 뛰어넘었죠 조만간 미니홈피 토탈도 넘을듯...ㅋ)

어쨌거나 오늘의 도전과제~

바로 팥빙수 만들기!!!

여름하면 역시 뭐니뭐니해도 팥빙수




재료
: 팥고물, 빙수젤리, 빙수떡, 연유 그리고 사진에는 없지만 얼음!!!

장비로는 뭐...믹서기(빙쇄기가 없어서...)와 그릇 숫가락 몇개 정도...

일단 믹서기에 얼음을 두세조각씩 넣습니다.

사진에는 좀 많이 넣은듯 하지만 많으면 잘 안갈리더군요


두세조각씩 조금씩 같아 넣으면 위 사진과 같이 하얗게 얼음이 갈려진답니다.^^


원하는 그릇에 얼음을 담고 그위에

연유를 붓고 후르츠칵테일은 없지만 빙수젤리로 색깔을 좀 냈다.

잘 보이진 않지만 그리고 빙수떡도 꽤 넣었다.

소주잔이 7.5잔인거마냥

재료의 양도 비슷하지 않아 이건 뭐 재료 소진하려고 이거샀다가 저거 샀다가 하다보면

일년 내내 팥빙수를 먹어야할것 같다...흠...

어쨌거나 맛있는 팥빙수 였습니다.~

참고로 저는 맛없게 만들수 없는 요리만 도전해서 뭐든 제가 하면 제 입맛이 딱 맞더군요 푸푸풋

여러분들 잘하는거 뭐 있으신가요?

원하시면 다른 요리법도 좀 올려드리죠 ㅋ

by Edolkey | 2008/08/11 13:37 | 트랙백 | 덧글(0)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